국립현대무용단의 이메일 뉴스레터에 등록하세요!
Sign up to receive news and updates from KNCDC.




EN
결정적 순간들: 공간사랑, 아카이브, 퍼포먼스
The Decisive Moments

2014년 10월 17일(금) – 11월 29일(토)
매주 일요일 휴무
10월 27일(월), 11월 24일(월) 휴관일

평일 오전 9시–오후 6시
토요일 오전 9시–오후 5시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자료원(예술의전당 내 디자인미술관 2,3층)



yyr@kncdc.kr
02-3471-1408 / 1420
메일 및 전화로 신청 후 입금
하나은행 103-910041-53804 (재)국립현대무용단


→ <컨템퍼러리 사파리(Contemporary Safari) in 예술의전당> 패키지 안내

리빙 아카이브
 
설치
남화연, 팀 이첼, 안느 테레자 드 케어스마커 & 보야나 스베지크
 
퍼포먼스
이민경, 조아오 마틴스 ‹봄의 제전(2013)›
10월 18일(토) 오후 6시
현대무용단 스튜디오
[입장권 10,000원]
 
다페르튜토 스튜디오 ‹신파극›
11월 8일(토) 오후 6시
예술자료원 2층 문헌정보실
 
홍성민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11월 15일(토) 오후 7시
현대무용단 스튜디오
[입장권 10,000원]
 
워크숍
이민경, 조아오 마틴스 ‹안무가를 위한 스코어 워크숍›
10월 20일(월), 21일(화), 23일(목), 24일(금) 오후 6시–오후 9시 / 25일(토) 오후 3시–오후 8시
현대무용단 소연습실
[참가비 무료]

국립현대무용단 2014 시즌 프로그램의 ‘역사와 기억’›
공간사랑 컨템퍼러리 프로젝트 삼부작의 세 번째 ‹결정적 순간들: 공간사랑, 아카이브, 퍼포먼스›
국립현대무용단은 2014년 ‘역사와 기억’을 주제로 다양한 창작 공연을 기획해오고 있다. 그 중에서도 1970-80년대 공간 사옥 내 자리한 소극장 ‘공간사랑’에서 벌어진 다양한 예술의 실험을 돌아보며, 당대에 발현된 현대무용의 정신이 오늘날 어떻게 살아있는지 다각도로 질문하고자 한다. 기록과 증언으로 구성된 아카이브 전시를 통해 당시 경계 없이 펼쳐졌던 다양한 예술 작업의 의의를 재조명하는 한편, 기록과 창작과의 관계를 짚어보는 ‘리빙 아카이브(living archive)’를 통해 동시대성을 모색한다.
 
공간사랑의 사라진 아카이브를 찾아서
지금까지 찾아보기 어려웠던 디지털 사진, 리플렛, 영상 등 실물자료 약 300점과 당시의 생생한 증언을 담은 영상 인터뷰가 공개된다
종로구 계동 공간사의 지하에 있었던 소극장 공간사랑은 1970-80년대 실험적인 예술의 산실이자 예술인들의 사랑방이었다. 공간사의 대표였던 건축가 김수근의 뜻에 의해 시작된 이 공간은 연극, 무용, 현대음악뿐 아니라, 전통예술과 무속을 수용했으며 ‘사물놀이’, 공옥진의 ‘창무극’이 시작되었고, 재즈와 마임이 꽃을 피운 공간이기도 하다. <결정적 순간들>은 다원적 예술의 모태가 되었던 공간사랑 15년(1977-1992년)의 의의와 기억을 되살려보는 전시로, 현재 남아 있는 아카이브 자료들과 당시 공간사랑을 이끌었던 주역들의 증언을 함께 소개하는 영상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퍼포먼스를 통해 퍼포먼스 기억하기
공연의 기억과 아카이브의 동시대적 유효성을 질문하는 ‘살아있는 아카이브’
전시의 또 하나의 축은 역사적 자료들의 활용, 전유의 문제와 관련하여 ‘리빙 아카이브’라는 새로운 장과 연결된다. 한 번 하면 사라지는 공연의 기억에서 무엇을 남길 수 있을까. 또한 이처럼 아카이빙된 역사를 통해 어떻게 새로운 창작의 재료를 획득하고 활용할 수 있을까. 전시는 기록과 자료들을 활용한 다양한 장르의 동시대 작가들의 영상, 설치, 퍼포먼스 등을 병치한다. 전시가 진행되는 예술자료원은 자료가 머무는 저장소에서 사건과 기억이 소환되어 새로운 해석과 형태로 전환되는 ‘리빙 아카이브’가 된다.

[리빙 아카이브 상세소개]
 
1. 남화연 ‹마음의 흐름›
드로잉, 포스터, 오디오 (2층 문헌정보실의 안내 데스크에서 mp3 대여 가능합니다.)
포스터 디자인: 슬기와 민
예술자료원 2층 문헌정보실
‹마음의 흐름›은 무용가 최승희가 1935년 발표한 것으로 추정되는 작품(또는 ‹청춘›이라는 제목으로 남아 있다.)의 자료사진 두 장과 짧은 평문을 참고하여 만든 가상의 코레오그래피 노테이션과 포스터, 오디오 파일 등으로 구성된다. 이 작품은 2012년 페스티벌 봄에서 선보였던 ‹이태리의 정원›의 시도, 즉 최승희의 남아있는 부분적 자료를 바탕으로 극장 안에 하나의 아카이브를 구축하려했던 작업과 연결되어 있다.
 
2. 팀 이첼 & 블라트카 호르바 ‹Rotten Days (Seoul)›
텍스트-페인팅 퍼포먼스. 전시 기간 중 매일 전환.
‹Rotten Days(Seoul)›는 도발적이고, 우화적인 문장을 기반으로 하는 수행적인 작업으로 팀 이첼과 블라트카 호르바의 협업으로 시작되었다. 각각의 문장은 단 하루만 전시되고, 다음날 다른 문장으로 대체된다. 예술 자료원의 3층에 매일 새롭게 쓰이는 문장들은 사건의 아카이브 그 자체의 성격을 반영하기도 한다. 문장들은 아이디어의 임시적이고 일시적인 성격을 강조하면서 그 빈틈, 대조 등을 강조한다.
 
3. 안느 테레자 드 케어스마커 & 보야나 스베지크 ‹안무 노트› 중 Violin Phase
영상, 문서, 책
예술자료원 2층 문헌정보실
안무 노트(Carnets d'une chorégraphe)는 안무가 안느 테레자 드 케어스마커와 공연 이론가인 보야나 스베지크 간의 협업과 긴 인터뷰를 통해 구축된 작업의 기록들이다. 이 책은 케어스마커의 작품의 무보와 스케치, 구성 과정과 의도 등을 상세히 기록한 책과, 그 구현의 과정을 안무가가 직접 설명하는 DVD로 구성되어 있다. 전시에서는 그 중 'Violin Phase' 부분을 발췌, 번역하여 실제 안무의 영상과 함께 상영하여, 안무와 기록의 방법, 아카이브의 사례를 제시한다.
 
4. 이민경 & 주아오 마틴스 ‹봄의 제전(2013)›
퍼포먼스
해설자: 이지현(무용평론), 오세형(국립아시아문화정보원 팀장)
10월 18일(토) 6pm
국립현대무용단 스튜디오
‹봄의 제전(2013)›은 바슬라프 니진스키의 신화적 안무작인 봄의 제전 (1913)과 지난 백여년 간 재창조되어온 그 수많은 버전들을 기준으로 하여, 현대무용에 있어 역사와의 대화, 극장이라는 공동체를 조명하면서, 이를 통해 춤, 희생, 쾌락, 죽음의 의미를 실험하고자 한다.
 
자세히 보기
 
*이민경 & 주아오 마틴스의 ‹안무가를 위한 스코어 워크숍›
스코어란 언어와 기호를 비롯한 기록 매체를 통해 그 해석과 통해 안무의 요소들을 정리하는 대본이자 창작을 위한 지침(서), (놀이)규칙, 방법서라 할 수 있다. 이 워크숍에서는 이본 레이너, 자비에 르 루아 등 현대무용사에 대한 깊은 문제의식을 가져 온 안무가들의 스코어들을 분석하고 재구성하여, 이를 바탕으로 자신의 새로운 안무 창작을 시도해볼 수 있도록 한다.
기간: 10월 20일, 21일, 23일, 24일 6-9pm, 10월 25일 3-8pm
장소: 국립현대무용단 소연습실
 
5. 다페르튜토 스튜디오 ‹신파극›
퍼포먼스
출연자: 강태영, 김선아, 김정화, 박한결
11월 8일(토) 6pm
예술자료원 2층 문헌정보실
다페르튜토 스튜디오의 신작 ‹신파극›은 소극장 공간사랑의 신파극 시리즈(1980)의 아카이브가 간과한 가상의 자료를 근간으로 ‘신파극’을 구현해본다.
 
자세히 보기
 
6. 홍성민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퍼포먼스
11월 15일(토) 7pm
국립현대무용단 스튜디오
연극, 뮤지컬, 무용 등 다양한 공연에서 예수로 출연했던 경험이 있는 퍼포머들이 한 자리에서 그들 각자의 예수를 무대 위에 펼친다. 각자 배우들의 몸에 배인 예수의 목소리와 행동의 아카이빙이 기존 공연의 맥락에서 분리되어 하나의 무대 위에서 반복되고 증폭된다.
 
→ 자세히보기

끝나지 않은 이야기
공간 사랑을 기억하는 사람들의 기억과 경험들의 대화
장소: 예술자료원 3층 세미나실
 
1. 상자 속의 사랑이야기
공간사랑의 무대를 경험한 예술가들, 기획자들의 이야기
11월 15일(토) 3-5PM
 
2. 건축가 김수근과 공간사랑
소극장 공간사랑을 만들고 지원한 건축가 김수근과 그가 설계한 공간사옥 이야기
11월 22일(토) 3-5PM
 
3. 기획자의 길
공간사랑의 기획자이자 한국 문화기획 1세대인 고 강준혁 선생님의 이야기와 다음 세대 공연, 예술기획 이야기
11월 29일(토) 3-5PM
 
→끝나지 않은 이야기

*전시장 중 영상 작업의 일부를 상영하는 세미나실은 자료원의 연간 대관 계획에 따라 아래 시간 동안 운영이 중지됩니다.

10월
18일 오전 10시–오후 1시
20일 오전 11시–오후 2시
22일 오후 12시-오후 3시
29일 오후 12시-오후 3시
 
11월
5일 오후 12시-오후 3시
10일 오전 11시-오후 2시
12일 오후 12시-오후 3시
17일 오전 11시-오후 2시
19일 오후 12시-오후 3시
26일 오후 12시-오후 3시
 
[주최]
국립현대무용단,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자료원
[자료협조]
김수근문화재단
[전시기획]
김해주
[퍼포먼스 티켓 문의]
yyr@kncdc.kr
02-3472-1408 / 1420
메일 및 전화로 신청 후 입금
하나은행 103-910041-53804 (재)국립현대무용단
4-1980.11.10-홍동지의 나들이 연출-심우성, 춤-김명수